공지사항
진각종소식
현재 : 종단소식 > 진각종소식 > 진각종소식
진각종소식
<신축년(辛丑年) 종단·신행단체 신년사>종의회 의장 효원 정사
입력 : 2020-12-29 

“모든 생명 아끼고 사랑하는 마음 필요”


효원-12cmX15cm.jpg

신축년 희망의 새해가 밝았습니다. 코로나19로 인해 고통스러웠던 지난 한 해를 돌아보며 우리의 삶이 하루 빨리 편안해지기를 서원합니다.

 

사바의 살림살이가 늘 그렇듯이 순간순간, 시시때때로 번뇌의 고해바다에서 헤매다가 또

 

새해를 맞아 희망을 꿈꾸고 행복을 위한 새로운 계획을 세우곤 합니다.

 

일체개고’, 우리네 인생살이에 어찌 고통이 없을 수 있겠습니까!

 

코로나 19로 인해 많은 분들이 힘들어 하지만 생각해 보면 순탄하지 못한 우리의 삶의 과정의 일부라고 볼 수 있습니다. 회당 대종사님께서는 이러한 삶의 어려움을 해결하고자 참회를 말씀하셨고 지금은 우리 모두가 걸어온 길을 잠시 되돌아보고 각자가 성찰할 수 있는 대참회가 필요한 때입니다.

 

법계는 나와 너를 구별하지 않고 골고루 빛을 내려 모두에게 똑같이 행복을 주려 합니다. 이러한 본래의 평등을 자각하여 함께 나누려 하는데 진정한 삶의 가치가 있다고 봅니다. 동체대비로 우리 주변의 모든 생명을 아끼고 사랑하는 마음이 필요한 때입니다. 헛된 욕망은 계속된 악순환을 일으켜 주변을 어렵게 하고 결국 자신을 불행하게 합니다. 이해하고 감사하는 실천을 통해 따뜻한 마음을 나눌 수 있는 이가 많다면 봄에 눈이 녹듯 우리의 어려움은 자연히 사라질 것입니다.

 

종단은 새로운 변화를 향해 움직이는 중요한 길목에 있습니다. 종단의 모든 이들이 서로 마음을 나누려 하는 화합과 소통이 필요한 때입니다. 서로를 이해하려는 많은 대화와 종헌종법에 근거한 민주적 절차로 우리의 지혜로운 의견을 모아야 합니다. 자신의 주장을 조금은 내려놓고 열린 마음으로 다양한 의견을 이해한다면 종단의 새로운 변화는 좋은 인연으로 다가올 것입니다.

 

지난 경자년은 우리에게도 코로나19로 인하여 사회 정치 경제적으로 많은 어려움 속에서 지나왔던 한 해였습니다. 옛 고사성어에 고진감래(苦盡甘來) ‘어려움이 다하고 나면 평안함이 온다는 말이 있듯이, 지난해의 힘들었던 번뇌를 다 털어버리고 신축년에는 우리 국민과 진언생자들이 모두 행복했으면 좋겠습니다.

 

새해에는 부처님의 자비광명과 진각성존 회당대종사의 무진서원으로 코로나 19의 업연에서 벗어나며 진언행자 각 가정의 행복과 평화가 가득하기를 서원합니다.



우)02748 서울특별시 성북구 화랑로 13길 17 대한불교 진각종 전화 : 02-913-0751~4 팩스 : 02-913-0755
COPYRIGHT 대한불교진각종 ALL RIGHTS RESERVED.